UPDATED. 2019-06-17 16:39 (월)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모친상 “사랑과 감사의 마음으로 담담하게 보내드렸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모친상 “사랑과 감사의 마음으로 담담하게 보내드렸다”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5.22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연합뉴스]
[사진= 연합뉴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모친이 별세했다.

22일 유시민 이사장은 자신의 팬클럽인 '시민광장' 회원들에게 '어머니의 별세에 대하여'라는 글을 보내 "제 어머니가 여든 아홉해를 살고 세상을 떠나셨다"라며 부고 소식을 전했다.

유 이사장은 “다시는 (어머니의) 목소리를 듣고 손을 잡을 수 없게 된 것은 아쉽지만 저는 어머니의 죽음이 애통하지 않다”며 “사랑과 감사의 마음으로 담담하게 보내드렸다”라며 “저를 위로하러 오실 필요는 없다. 슬프거나 아프지 않으니까”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마음 속으로 '서동필 어머니, 안녕히 가세요'라고 인사해주신다면 그것으로 충분하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모친상으로 인해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리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할 수 없게 됐다.

대신 노무현 재단은 관계자가 이사장 인사말을 대신할 것으로 보인다. 노무현 재단은 유 이사장 모친의 상태가 위독해지자 혹시 모를 상황에 미리 대비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유 이사장 모친 빈소는 일산병원 8호실에 차려진다. 발인은 24일 오전 6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