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1 15:58 (수)
트럼프,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수상한 것은 잘못 된 것...."비하 발언 논란"

트럼프,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수상한 것은 잘못 된 것...."비하 발언 논란"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0.02.22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박진우 기자 = 도널드 트럼프 美 대통령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수상한 것을 공개 비난했다.

지난 20일 트럼프 대통령은 콜로라도주 콜로라도 스프링스를 방문해 가진 선거유세에서 "올해 아카데미상이 얼마나 나빴는지 여러분도 봤을 것"이라며 "한국에서 온 영화가 상을 받았다"고 비하 발언을 한 것.

도널드 트럼프는 또 "도대체 이게 무슨 상황이냐? 우리는 한국과의 무역에 많은 문제를 가지고 있다. 그런데 설상가상으로 한국의 영화 '기생충'에 아카데미 작품상을 줬다는 것이 말이 되는 것이냐?"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나는 단지 그 영화가 최고의 외국 영화라고 생각했지 이런 일이 발생할 줄은 몰랐다."라며 비하 발언을 이어 갔다.

이에 CNN은 '반미국적인' 행동이라며 트럼프를 몰아 세웠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의 건국 이념과 상반되고 있는 행동을 하고 있다는 것을 이해하지 못하거나 무시하고 있다."라며 "다양성을 존중하라. 언론의 자유와 다양한 관점의 의견을 장려해야 된다."라며 비판했다.

한편 '기생충'의 미국 배급사인 네온은 트위터를 통해 "이해할것 같다. 그는 영어 자막을 읽고 이해를 못했나 보다."라며 트럼프를 조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