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8 09:03 (수)
미추홀구, 코로나19 관련 경제활성화 대책 마련

미추홀구, 코로나19 관련 경제활성화 대책 마련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0.02.21 0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NX뉴스 박진우 기자] 미추홀구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위해 공직자들이 직접 지역 상권을 찾는 등 적극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는 19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 관련 지역경제 및 내수시장 활성화 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논의된 대책들의 핵심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예산사업 신속집행과 전통시장 등을 중심으로 한 직접 구매활동이다.
사회복지시설 생필품 등을 구매할 때 지역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업체를 이용한다거나 개인적인 상품구매, 식사까지 지역 전통시장과 동네 식당을 이용한다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내 지역상가, 내 지역상품 이용이 소비감소에 따른 지역경제 위축을 이겨내는 첫 걸음이라는 취지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주민이나 업체를 위한 지방세 지원계획도 세웠다.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경우 취득세, 지방소득세 등 납부기한을 6개월 범위에서 연장하고 징수유예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이밖에 구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피해상황을 살피는 특별상황반을 구성하고 소상공인 긴급경영안정자금 30억 원을 투입한 상태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큰 정책부터 작은 실천까지 공직사회부터 할 수 있는 것은 다 한다는 것”이라며 “위기에는 더 적극적이고 선제적으로 공직자가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로 헌혈자가 줄어 혈액수급이 원활하지 않은 만큼 헌혈에도 나서기로 했다.
미추홀구는 오는 27일 구청에서 헌혈버스를 통해 단체 헌혈을 할 계획이다.

[뉴스출처 : 인천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