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9:35 (토)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의 장남, 마약 밀반입 혐의로 구속기소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의 장남, 마약 밀반입 혐의로 구속기소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11.14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상조업계 보람상조 그룹 최철홍 회장의 장남이 마약 혐의로 구속 기소돼 재판에 남겨진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수원 지검 강력부(김명운 강력부장)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최 모 씨 등 3명을 구속 기소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지난 8월 최 씨가 해외 우편을 통해 미국에서 마약을 밀반입한 정황을 확인했고 이에 지난 9월 최 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공항 세관을 통해 최 씨를 적발했으며, 이후 마약 검사 과정에서 최 씨가 코카인을 3차례에 걸쳐 투약한 사실도 확인했다.

최 씨가 밀반입한 마약은 코카인 16.17g과 엑스터시 300정, 케타민 29.71g으로 코코아 믹스 박스 안에 포장해 들여왔다.

현재 재판을 받는 최 씨는 모발과 소변 검사 등에서 마약 성분이 검출된 후 밀반입과 함께 투약한 혐의를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씨는 검찰 조사에서 자신의 집과 서울의 한 클럽에서 코카인을 3차례 투약했다고 인정했다.

또한 검찰은 최 씨와 함께 마약을 투약하고 밀수를 도운 공범 2명도 구속 기소했다.

최 씨 등에 대한 1차 공판은 다음 달 5일 수원지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