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8:29 (금)
영화배우 콜린 파렐 X 앤디 서키스, 로버트 패틴슨과 함께 '더 배트맨'에 출연 협의 중

영화배우 콜린 파렐 X 앤디 서키스, 로버트 패틴슨과 함께 '더 배트맨'에 출연 협의 중

  • 강은혜 기자
  • 승인 2019.11.07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미국 영화배우 콜린 파렐과 앤디 서키스가 로버트 패틴슨과 함께 '더 배트맨'에 출연하기 위해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콜린 파렐은 악당 '펭귄'으로 더 잘 알려진 폭력배 오스왈드 코블팟을 연기하기 위해 논의 중이다.

펭귄 역으로 먼저 보도가 되었던 건 조나 힐이었지만 조나 힐은 다른 악당인 리들러 역을 맡게 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온 뒤 '더 배트맨'에 출연하지 않게 되었다는 보도가 나온 상태이다.

또한 앤디 서키스는 배트맨의 충실한 집사인 알프레드 역을 연기하기 위해 협의 중이다.

한편, '더 배트맨'은 로버트 패틴슨을 주연으로 맷 리브스가 감독을 맡았다.

로버트 패틴슨 이외에도 리들러 역의 폴 다노, 제임스 고든 국장 역의 제프리 라이트, 캣우먼 역의 조 크라비츠가 함께 연기한다.

'더 배트맨'은 현재 2021년 개봉을 목표로 제작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