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4 10:40 (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매력 포텐 터진 ‘케미 맛집’ 미공개 비하인드 大방출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매력 포텐 터진 ‘케미 맛집’ 미공개 비하인드 大방출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8.12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가 매력 포텐 제대로 터진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주)이엘스토리/ 이하 ‘악마가(歌)’) 측은 11일, 카메라 밖에서도 에너지 넘치는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더위도 날려버릴 정경호, 박성웅, 이설, 이엘, 송강의 케미스트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악마가’는 판타지 소재를 디테일하게 살린 연출과 반전 전개, 귀를 호강시킨 따뜻한 음악으로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특히, 이색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한 배우들의 열연이 몰입도를 높이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지난 방송에서 악마 모태강(박성웅 분)으로부터 자신의 영혼을 사수하고자 1등급 영혼 김이경(이설 분)을 뮤즈로 발탁한 하립(정경호 분). 

불운의 무명 싱어송라이터 김이경이 하립의 손을 잡고 새로운 세상으로 나아갈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양심의 소리를 무시하고 ‘빅픽처’를 세운 하립이 김이경의 영혼을 빼앗을 수 있을지, 김이경은 무사히 무대를 마치게 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의 매력을 극대화시킨 정경호, 박성웅, 이설, 이엘, 송강의 열연 현장이 고스란히 담겼다. 먼저, 지루할 틈 없는 연기로 ‘하드캐리’의 진수를 보여주고 있는 정경호, 박성웅의 반전 면모가 보는 이들의 마음을 끌어당긴다. 짜릿한 긴장을 유발하다가도 종잡을 수 없는 코믹 시너지를 선보인 두 사람. 

몸을 아끼지 않는 열연이 ‘악마가’를 더욱더 빛내고 있다. 촬영이 시작되면 카리스마를 발산하다가도 이내 따뜻한 미소를 드러내는 두 사람의 모습은 훈훈함을 자아낸다. 1등급 영혼을 찾은 하립과 조금 허술한 악마 모태강의 위험한 게임이 어떻게 흘러갈지 기대를 높인다.

그런가 하면 1등급 영혼 김이경에 완벽히 녹아든 이설은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촬영장을 밝힌다. 김이경과 꼭 닮은 털털한 매력과 밝은 에너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악마도 신경 쓰이게 만든 이엘은 독보적인 분위기로 눈길을 끈다. 악마와의 ‘썸’으로 반전매력을 선보인 이엘의 화사한 미소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정경호, 박성웅과 본격적으로 얽히며 예측 불가 케미를 선사한 이설과 이엘. 예사롭지 않은 인물들과 얽힌 특별한 ‘인간’ 김이경, 지서영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등장부터 4차원 매력을 발산하며 새로운 전개를 예고한 송강은 청량한 미소로 주변마저 밝힌다. 각기 다른 개성으로 똘똘 뭉친 배우들의 다채로운 매력은 ‘악마가’의 다음 이야기에 기대심리를 더한다.

‘악마가’ 제작진은 “정경호, 박성웅, 이설, 이엘, 송강은 이제껏 본 적 없는 독특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소화해냈다. 모두가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일 정도로 남다른 시너지를 발휘하고 있다”며 “자신의 영혼을 지키기 위해 김이경을 사로잡으려는 하립과 이를 지켜보는 모태강 그리고 악마와 새로운 ‘썸’을 시작한 지서영, 미스터리한 소년 루카의 활약은 계속된다. 얽히고설킨 관계 속에서 본격적으로 펼쳐질 흥미로운 이야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tv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