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16:07 (화)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세월호 리본이 북한 노동당 깃발?” 교회 카톡방을 통해 퍼지는 가짜 뉴스들!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세월호 리본이 북한 노동당 깃발?” 교회 카톡방을 통해 퍼지는 가짜 뉴스들!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7.15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사진 =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매주 뜨거운 관심 속에 방송되고 있는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오늘(15일) 방송에서 일부 교회를 중심으로 번지고 있는 가짜뉴스에 대한 연속 보도를 시작한다.

교회 카톡방에 끊임없이 올라오는 가짜뉴스, 목사들이 앞장서서 가짜뉴스를 퍼뜨리고 노골적으로 정치 개입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 당시 태극기와 성조기를 들고 환영 집회에 참가한 사람들. 이들의 입에서는 터무니없는 주장이 거침없이 튀어나왔다.

“세월호 리본을 뒤집어 촛불을 가운데 두면 북한 노동당 깃발 문양과 똑같다”는 황당한 주장은 물론, “문재인 대통령이 치매에 걸렸다”, “김정숙 여사가 G20에서 왕따를 당했다”는 주장도 쏟아졌다. 유튜브를 보면 다 나온다는 것이 이들의 말인데.
교인들이 가입돼 있는 카카오톡 메신저 방에는 극우 유튜브 방송의 링크가 끊임없이 올라온다. 이를 말려야 할 목사들은 오히려 카톡방에서 거짓 정치 선동을 일삼고 있었는데. ‘스트레이트’는 오늘 방송을 시작으로, 교회를 중심으로 번지고 있는 가짜뉴스의 실태를 보도한다.   

본사 정규직 아닌 자회사 정규직으로 편입, 새 정권 들어서면 정책 바뀔 수 있다며 본사 정규직화 꺼려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 직후 공공부문의 비정규직을 대거 정규직화 하겠다고 약속했다.

하지만 병원, 원자력발전소 등 국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공공부문 노동자들의 정규직화 논의는 지지부진한 상황. 게다가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요금수납소의 비정규직 직원들을 자회사 직원으로 받아들이겠다지만 1,500명의 직원들은 “자회사 소속이 용역회사 소속일 때와 다른 게 뭐냐”며 본사 직접 고용을 요구하다 해고된 상태다. 한국잡월드의 강사들은 용역회사 소속에서 한국잡월드의 자회사 소속으로 바뀌었다. 하지만 월급 등 처우는 나아진 것이 없다.

경영진은 왜 ‘자회사 정규직화’를 고집하는 것일까. 한 국립대 병원의 노동조합 관계자는 경영진에게 “3년 뒤 정권이 바뀌면 정규직화 정책이 어떻게 바뀔지 모르지 않느냐”는 취지의 발언을 들었다고 한다. 모회사와 자회사의 수의계약을 보장하는 고용노동부의 관련 고시도 3년 뒤면 재검토 대상이 된다. 정부 정책이 바뀌면 자회사의 직원들을 구조조정 하겠다는 것인지, 오늘(15일) 밤 10시 5분에서 이들의 속내를 집중 분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