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7 16:39 (월)
'스트레이트', 양현석 은밀한 성접대 의혹 보도 예고

'스트레이트', 양현석 은밀한 성접대 의혹 보도 예고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5.27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스트레이트' 예고편
사진=MBC '스트레이트' 예고편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MBC TV 탐사보도 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27일 동남아 부호들에 대한 YG엔터테인먼트의 은밀한 접대에 대해 보도한다고 예고했다.

MBC '스트레이트'는 27일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편을 통해 버닝썬 사태 한 달 전 클럽 VIP 테이블에서 발생한 태국인 성폭행 사건을 조명했다.

성폭행 피해를 호소한 여성은 "저에게는 정말 큰 사건이고 죽을 뻔했다"며 태국 사람이 준 술이 위스키였다"라고 주장했다.

'스트레이트'는 2014년 7월 당시 초대된 여성만 25명이라며 "YG에서 양현석 대표와 유명 한류 스타가 나와 아시아 재력가 2명을 접대했다"는 증언을 공개해 충격을 안기고 있다.

'스트레이트'는 오늘(27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