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3 17:26 (화)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임팩트 갑 엔딩 모아보기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임팩트 갑 엔딩 모아보기

  • 강은혜 기자
  • 승인 2019.04.1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이 새로운 엔딩 장인 드라마로 등극했다.

사진 제공: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영상 캡처
사진 제공: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영상 캡처

 

애틋한 로맨스와 섬뜩한 스릴러를 오가는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연출 김병수/ 극본 양진아/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은 매회 쫄깃한 엔딩을 장식하며 ‘엔딩 맛집’이라는 입소문을 타고 있다. 과연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하고 때로는 등골을 서늘하게 만들기도 했던 장면이 무엇이었을지 짚어봤다.

 

2회 – 본격 운명의 시작! 박진영(GOT7)의 사이코메트리 능력 알아챈 신예은!

윤재인(신예은 분)은 우연히 이안(박진영 분)의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알아챘고, 비밀을 읽는 초능력 탓에 괴물취급을 당했던 그는 차갑게 가시를 세웠다. 그러나 그녀는 “너 괴물 같은 거 아니야”라며 오히려 읽어내 줬으면 하는 게 있다고 고백, 미소 짓는 윤재인과 당황한 이안의 상반된 반응이 담긴 2회 엔딩은 본격적인 운명의 시작과 美(미)친 전개의 서막을 동시에 알렸다.

 

7회 – 달콤한 첫 옥상 키스! 직진 로맨스 폭발!

이안의 어설픈 초능력을 발전시키기 위해 트레이닝에 돌입한 윤재인은 마침내 그를 믿고 자기 자신을 사이코메트리 하라고 전했다. 그런 그녀를 빤히 바라보던 이안은 “제일 민감하게 느끼는 곳은 여기”라며 그녀의 입술로 직진, 아름다운 야경 아래 첫 입맞춤을 했다. 꿀이 뚝뚝 떨어지던 박진영의 멜로 눈빛은 설렘을 폭풍 배가하며 시청자들을 퐁당 빠트렸다.

 

8회 – 애틋한 눈꽃키스! 박진영이 전한 따뜻한 위로! (Feat.신예은의 베스트 엔딩)

윤재인에게서 어린 시절 아픈 추억을 본 이안은 “네가 도망쳤던 과거들을 내가 다 들여다볼게”라며 따스한 고백을 건네 감동을 안겼다. 이에 신예은(윤재인 역)은 “이안이가 신발 끈을 묶어주고 재인이를 감싸 안아주는 듯한 대사들을 통해 아빠에 대한 기억을 더 많이 떠올릴 수 있게 됐다. 그리고 이안이에게 처음으로 재인이의 감정을 보여주게 된 순간이기도 했다. 그래서 8부 엔딩은 애틋하고 따뜻하면서도 마음이 아팠던 장면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10부 감정 신을 준비할 때 8부 엔딩을 보고 많은 도움을 얻었다. 이 때 이안이가 해준 위로의 말이 10부에서 혼자 남게 된 재인이에게는 더 많은 아픔으로 다가왔기 때문”이라고 덧붙여 또 한 번 가슴을 아리게 만들었다.

 

9회 – 비극적 운명을 알게 된 두 사람! (Feat.박진영의 베스트 엔딩)

이안이 윤재인이 흘린 눈물을 사이코메트리해 그녀의 아버지가 바로 자신의 가족을 앗아간 영성아파트 화재 사건의 범인 윤태하임을 알게 된 장면.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먹먹하게 만든 이 엔딩을 베스트로 꼽은 박진영(이안 역)은 “재인이와 이안 사이에 언젠간 맞닥뜨려야하는 시련이 생각보다 빨리 왔지만, 극의 전체적인 흐름 상 딱 맞았던 것 같다. 둘이 정말 맺어지려면 언젠간 부모님 사이에서 벌어진 사건을 알아야했고, 그게 중요한 변곡점이 됐기 때문이다”라며 이유를 밝혀 그가 작품과 캐릭터에 완연히 녹아들었음이 엿보이고 있다.

 

10회 – 역대급 소름 엔딩! 이승준에게 납치당한 신예은!

지난 방송에서 사라진 윤재인이 갑자기 발목에 족쇄를 차고 욕조에 묶인 채로 등장한 장면은 안방극장을 경악으로 물들였다. 그녀의 앞에 의문의 남자(이승준 분)가 나타나며 소름 끼치는 스릴러를 선사, 윤재인의 휴대폰을 사이코메트리 한 이안이 그가 납치범임을 알아챈 10회 엔딩은 미치도록 궁금한 역대급 엔딩을 경신하기에 충분했다.

 

이처럼 설렘과 소름을 오가며 초능력 로맨스릴러의 진수를 보이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계속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