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5 17:31 (목)
김포서 50대 여성, 알고 지내던 70대 지인에게 '염산테러'3명 부상

김포서 50대 여성, 알고 지내던 70대 지인에게 '염산테러'3명 부상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4.11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경기도 김포 한 아파트에서 50대 여성 A씨가 평소 알고 지낸 70대 노인 B씨를 향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두르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김포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A(50·여)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A씨는 이날 오전 9시께 김포시 풍무동 한 아파트 7층 엘리베이터 앞에서 지인 B(74)씨를 향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다행히 A씨가 뿌린 염산이 복도 바닥에 떨어져 B씨는 화상을 입지 않았으나 A씨가 휘두른 흉기에 팔을 한차례 찔렸다.

흉기에 찔린 B씨뿐 아니라 7층에서 1층으로 내려가기 위해 엘리베이터를 기다리고 있던 아파트 주민 2명도 A씨가 뿌린 염산에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A씨는 B씨와 평소 알고 지내던 사이로 알려졌으나 나머지 부상당한 2명의 주민과는 전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B씨 아내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사건이 발생한 7층 엘리베이터 앞에서는 A씨가 미리 준비해간 것으로 보이는 흉기와 1ℓ 짜리 염산병 담긴 A씨의 가방이 발견됐다. 유리병에 든 염산은 절반가량이 남은 상태였다.

경찰은 A씨가 B씨에게 앙심을 품고 흉기와 염산 등을 미리 준비한 것으로 보고 염산의 구입처와 범행 사유를 추궁하는 한편 조만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