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19 20:21 (금)
경찰, 이희진 부모 살해 피의자 김다운 신상공개 결정

경찰, 이희진 부모 살해 피의자 김다운 신상공개 결정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3.2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경찰이 `청담동 주식부자`로 알려졌던 '이희진(33·수감 중) 씨 부모살해' 사건의 주범격 피의자인 김다운(34) 씨의 신상을 공개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25일 오후 3시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어 김씨의 실명과 얼굴 등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경찰은 경찰철 공보운영지침 수사공보규칙에 따라 앞으로 실명 공개와 언론 노출시 얼굴을 마스크 등으로 가리는 조치를 없앤다.

이에 따라 경찰이 신상을 공개한 범죄자는 최근 벌어진 서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의 피의자 김성수(29)와 손님과 말다툼을 하다 흉기로 살해한 후 과천 서울대공원 근처에 유기한 변경석(34), 어금니 아빠 이영학(36) 등이 있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의 신상공개에 대해“계획범죄로 보이는 점과 피해자가 다수 발생한 점 등을 고려했다”라며 공개 이유를 설명했다.

김씨는 지난달 25일 중국 동포인 A(33) 씨 등 3명을 고용해 경기 안양시 소재 이씨 부모 아파트에서 이씨의 아버지(62)와 어머니(58)를 살해하고, 5억원이 든 돈 가방을 강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살해한 이씨 부모의 시신을 각각 아버지는 냉장고에, 어머니는 장롱에 유기한 뒤 이튿날 오전 이삿짐센터를 통해 이씨 아버지의 시신이 든 냉장고를 평택의 창고로 옮기고, 범행 현장을 빠져나간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김씨는 이미 중국 칭다오로 달아난 중국 동포가 살인을 저질렀다고 일부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경찰은 오는 26일 김씨를 강도살인 등 혐의로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