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12:07 (목)
'두데' 알티 "평소 '안다' 눈여겨봐.. YG들어온거 보고 먼저 러브콜"

'두데' 알티 "평소 '안다' 눈여겨봐.. YG들어온거 보고 먼저 러브콜"

  • 임지영 기자
  • 승인 2019.03.15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

[서울=RNX뉴스] 임지영 기자 = ‘두시의 데이트’ 안다가 프로듀서 알티와 함께 작업한 소감을 전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는 가수 알티X안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지석진은 두 사람이 콜라보로 작업하게 된 계기를 물었다.

이에 알티는 “평소에 안다를 지켜보고 있었다. 안다가 YGX 회사에 들어온 걸 보고 강력하게 러브콜을 보냈다”라고 밝히며 “안다와 ‘뭘 기다리고 있어’를 꼭 함께 하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안다는 “블랙핑크의 팬인데, 노래 중에서도 특별히 좋아하는 노래를 작곡한 알티가 러브콜을 보냈다고 하니 반갑고 너무 좋았다”라며 당시의 기분을 전했다.

이날 DJ 지석진은 알티에게 어떤 곡들을 만들었는지 묻자 알티는 "블랙핑크의 '불장난', '포레버 영', '뚜두뚜두' 등을 만들었다"고 대답했다.

그러자 지석진은"내가 다 좋아하는 곡이다"이라고 반색하며 '포레버 영'의 한 소절을 불러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날 안다는 알티의 첫인상에 대해 "저를 친절하게 맞아줬는데, 뮤지션의 까칠함 같은 순간순간 예민함이 보였다"라고 전했다. 이에 알티는 "매 순간 행복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알티X안다는 지난 6일 콜라보 곡 ‘뭘 기다리고 있어’를 발매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