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16 05:56 (토)
‘명품 배우’ 다니엘 헤니, 코카-콜라 인터뷰 공개...남다른 커피 사랑과 예능감 뽐내

‘명품 배우’ 다니엘 헤니, 코카-콜라 인터뷰 공개...남다른 커피 사랑과 예능감 뽐내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2.11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깊어지는 남성미와 풍부한 연기력을 보여주는 '명품 배우' 다니엘 헤니가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광고 촬영장에서 커피에 대한 깊은 애정과 함께 숨길 수 없는 예능감을 뽐냈다.

코카-콜라사의 세계적인 커피 브랜드 조지아의 노하우를 살린 프리미엄 캔커피 ‘조지아 고티카’는 배우 다니엘 헤니와 함께한 인터뷰를 디지털매거진 ‘코카-콜라 저니’를 통해 공개했다. 최근 프리미엄 캔커피 조지아 고티카의 모델로 발탁된 다니엘 헤니는 광고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720시간(30일) 숙성한 커피 열매를 사용한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의 깊고 풍부한 매력을 전하고 있다.

영상통화 형식으로 진행된 인터뷰에서 다니엘 헤니는 커피를 얼마나 좋아하냐는 질문에 "저는 커피를 너무너무 사랑해서, 죽는 것보다 죽으면 커피를 못 마시게 되는 게 더 두렵다”며 “죽어서 천국에 가더라도 그 곳에 커피가 반드시 있었으면 좋겠다. 천국에 커피가 없으면 어떡하냐”고 너스레를 떨며 유쾌한 웃음을 전했다.

이어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에 대한 느낌을 묻는 질문에 그는 "리치하고 강렬한 맛과 향을 즐기는 내게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가 '최애' 커피가 되었다"며 감탄 어린 소감을 전했다.

커피를 마시거나, 기타를 치는 등 소소한 일상 속에서 행복을 느낀다고 밝힌 다니엘 헤니는 그의 매력 중 하나인 여유로움의 비결을 묻자 유년시절을 모든 것이 느리고 조용한 시골에서 자라온 환경 때문인 것 같다고 밝혔다. 또 점점 나이를 먹는 것에 대해 조급함을 느끼지 않냐는 질문에 “시간은 마치 커피와 같다”며, “물론 약간의 압박감을 느낄 때도 있다. 하지만 숙성 과정을 거친 커피가 깊고 풍부한 맛을 내는 것처럼, 많은 시간을 거치면서 더 좋은 사람이 될 거라고 생각한다”며 시간에 대한 명품 배우다운 소신을 밝혔다.

이 밖에도 다니엘 헤니는 스스로가 가장 멋지다고 느낄 때는 열심히 운동하고 난 직후의 모습이며, 호감이 있는 상대에게 매력적으로 보이기 위한 연애 팁으로 “자신감을 갖고 솔직하게 행동하고, 약간의 유머감각이 있으면 좋다”고 전했다. 인터뷰 말미에는 자신의 팬들에게 “항상 응원해줘서 감사하고, 2019년에 한국에서 있을 프로젝트도 기대해달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시간이 갈수록 깊고 진한 남성미를 보여주고 있는 ‘명품 배우’ 다니엘 헤니의 인터뷰 영상 및 보다 자세한 내용은 코카-콜라 저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조지아 고티카는 지난해 출시된 숙성 커피 열매의 깊은 맛과 향을 담아낸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3종을 비롯해, 스타일리시한 패키지를 강조한 ‘조지아 고티카 콜드브루’, 에스프레소 커피 ‘조지아 고티카 에스프레소 액상스틱’ 등 다양한 제품군을 통해 깊은 커피 아로마를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