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2 15:41 (월)
미국 20대 남성, 피우던 전자담배 폭발로 사망

미국 20대 남성, 피우던 전자담배 폭발로 사망

  • 박진우 기자
  • 승인 2019.02.06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1TV뉴스]
[사진=KBS1TV뉴스]

[서울=RNX뉴스] 박진우 기자 = 미국 텍사스에서 20대 남성이 피우던 전자담배가 폭발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현지시간) CNN과 AP통신에 따르면 텍사스주 태런트 카운티 검시소 관계자는 윌리엄 브라운이라는 24세 남성이 지난달 29일 전자담배 폭발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브라운 씨는 지난 27일 켈러 시 인근의 전자담배 상점 주차장에서 피우던 전자담배가 갑자기 폭발하면서 병원으로 곧바로 후송됐지만 이틀 만인 29일 사망했다.

검사관은 엑스레이 촬영 결과 전자담배 파편이 목 부위에 박힌 것을 확인했다면서 사망 원인은 뇌경색과 탈장이라고 설명했다.

확인 결과 숨진 남성이 피운 전자담배는 문제가 있어 더 이상 유통되지 않는 제품이었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2016년까지 전자담배 폭발 또는 화재 사고 195건이 언론을 통해 보도된 바 있다.

지난해 5월에는 플로리다주 세인트 피터스버그에서 한 남성이 전자담배 폭발로 머리에 부상을 입고 사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