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3 17:26 (화)
‘2018 아시아 컬처 어워드(ASIA CULTURE AWARDS)’ 수상자 공개

‘2018 아시아 컬처 어워드(ASIA CULTURE AWARDS)’ 수상자 공개

  • 임윤수 기자
  • 승인 2019.01.18 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임윤수 기자 = ‘2018 아시아 컬처 어워드(ASIA CULTURE AWARDS)’가 영광의 얼굴들을 발표했다.

17일 오전 10시 ‘2018 아시아 컬처 어워드’가 온라인을 통해 개최됐다. 이날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연출 김동연, 제작 쇼노트)는 작품상과 남자주연상 2관왕에 올랐다. ‘젠틀맨스 가이드’는 2014년 토니 어워드,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 외부비평가협회상, 드라마 리그 어워드 등 브로드웨이 4대 뮤지컬 시상식에서 ‘최우수 뮤지컬’로 선정된 바 있는 작품으로 뮤지컬 분야에서 그랜드 슬램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남자주연상은 ‘젠틀맨스 가이드’에서 1인 9역으로 열연한 한지상에게 돌아갔다. 그는 “모두가 함께 피와 땀을 흘려 최선을 다해 만든 작품”이라며 “이 상 또한 모두의 승리이다. 이 작품의 모든 스태프, 배우 여러분들께 이 영광 진심으로 돌리고 싶다”고 밝혔다.

여자주연상은 ‘엘리자벳’을 통해 극적인 연기를 보여준 김소현이 수상했다. 그는 “정말 행복하다. 공연이 끝나지도 않은 시점에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남녀 신인상은 뮤지컬 ‘웃는 남자’ 김준면(엑소 수호)과 ‘노트르담 드 파리’의 이지수에게 돌아갔다. 김준면은 “신인상을 받게 되어 기쁘다. 뮤지컬 장르를 도전이란 생각으로 시작했는데 이런 뜻 깊은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엑소엘(EXO-L)을 비롯한 많은 관객 여러분들 덕분이라고 생각하고 앞으로도 감사한 마음으로 무대에 서겠다”고 말했다.

독창적인 무대와 진실한 이야기로 관객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작품으로 손꼽히는 ‘더 헬멧’을 집필한 지이선은 작가상의 영광을 안았다. 마지막으로 오랜 세월 꾸준한 연기 활동으로 후배 연기자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는 이순재가 공로상을 수상했다. 보다 자세한 수상자들의 소감은 뉴스컬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18 아시아 컬처 어워드’는 뮤지컬 위주의 공연 시상식에서 벗어나 연극·뮤지컬 공연예술을 아우르고 시의성과 공신력을 갖춘 뉴스컬처가 주관하는 시상식이다. 지난해 아시아경제와 만난 뉴스컬처는 다양한 범위의 문화 연예 전문 매체로 영역을 확장했다.

이번 시상식은 전문 심사 평가 50%, 뉴스컬처 기자 30%, 관객 투표 20%로 반영, 지난해 12월 20일부터 지난 4일까지 온라인 투표를 실시했다. 총 7개 부문에서 8만157명의 관객이 참여해 최고의 뮤지컬, 연극 작품과 배우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