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4 18:38 (수)
천안 라마다호텔 화재, 5명 연기 마셔 병원 이송..."대응 2단계 확대 발령"

천안 라마다호텔 화재, 5명 연기 마셔 병원 이송..."대응 2단계 확대 발령"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1.14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14일 오후 4시 56분쯤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라마다 앙코르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화재가 발생하자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등 장비 25대와 소방관 50여 명이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였으나 불길이 잡히지 않아 5시 34분경 ‘대응 2단계’로 확대하고 진화작업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유독가스를 흡입한 부상자 5명이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다"라고 밝히면서 "구체적인 인명피해 규모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유독가스가 광범위하게 퍼져 인명피해는 더 커질 우려도 있으며 호텔에는 이들 외에도 투숙객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지상에 에어 매트리스를 설치하고 있다.

관계자는 “지하에서 불꽃이 보이고 연기가 나기 시작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출동했다”며 “화재 진화작업과 함께 호텔 내부에 있는 투숙객 수색작업을 병행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9월 오픈한 천안 라마다 앙코르 호텔은 지하 5층·지상 21층에 420실을 갖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