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7 10:35 (수)
'마이웨이' 이정섭, "위암 투병... 가족들한테도 숨겼다"

'마이웨이' 이정섭, "위암 투병... 가족들한테도 숨겼다"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9.01.11 0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TV조선 '인생다큐 - 마이웨이' 방송 캡처
사진= TV조선 '인생다큐 - 마이웨이' 방송 캡처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위암으로 투병중인 배우 이정섭의 근황이 전해져 화제에 올랐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 마이웨이’에서는 ‘대한민국 요리하는 남자 배우의 원조’ 이정섭이 출연했다.

이 날 방송에서 이정섭은 "처음에 암이라는 말을 들었을 때 정말 막막했다"라면서 "어릴 때부터 듣고 자랐던 '부모보다 먼저 가는 건 불효다'라는 말부터 떠올랐다. (아내에게) 내가 아픈 걸 어머니한테 알리지 말라고 했다. 자식들에게도 숨겼다"고 당시 심경을 전했다.

이어 이정섭은 "(위암) 1기 초기였는데, 위에서 장으로 내려가는 부분에 (암세포가) 좀 많이 있었다. 양쪽으로 아주 조그맣게 점이 있어서 위를 잘라냈다고 하더라"라며 "처음엔 체중 5kg가 빠지더니 8kg, 나중엔 12~13kg까지 빠졌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이정섭은 "이제는 몸이 익숙해졌다"며 다소 건강해진 근황을 전했다.

한편, 이정섭은 "결국 어머니는 내가 위암 투병 중이라는 사실을 방송을 통해 뒤늦게 알게 됐고, 큰 충격을 받으셨다"고 고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