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2 10:03 (수)
새 예능 ‘동물의 사생활’ 문근영, “급성구획증후군 완치... 촬영 지장 無”

새 예능 ‘동물의 사생활’ 문근영, “급성구획증후군 완치... 촬영 지장 無”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9.01.03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KBS 제공
사진= KBS 제공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배우 문근영이 오랜만에 예능프로그램으로 팬들을 찾는다.

3일(오늘) 오전, 서울 영등포구 의사당대로의 한 카페에서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은밀하고 위대한 동물의 사생활-펭귄'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날 기자간담회에는 이정욱 PD, 배우 문근영와 김혜성, 가수 에릭남, 정하영 감독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날 문근영은 “다큐 제작에 매력을 느껴 '동물의 사생활'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히면서 오랜만에 복귀하는 작품으로 예능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문근영은 "예능으로 복귀해야겠다는 생각은 없었지만 제안 받은 것들을 검토해보니 다큐를 만든다는 게 매력적이었다. 동물 친구들을 가까이 보고 그 친구들에 대해, 사람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다는 게 매력적이고 흥미로웠다. 예능이 내게는 익숙지 않아서 고민했는데 하면 나도 배울 수 있는 거 많을 것 같아 선택하게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뿐 만 아니라, 이 날 문근영은 급성구획증후군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앞서 문근영은 지난 2017년 2월, 급성구획증후군을 진단 받아 수술을 받고 회복을 위해 활동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이에 대해 문근영은 “다 나았고, 촬영하는데 지장은 없었다. 계속 꾸준히 촬영했고 체력이 워낙 좋았던 편이라 건강관리 열심히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은밀하고 위대한 동물의 사생활-펭귄'은 스타가 자연 다큐멘터리의 감독이 되어 경이롭고 신비한 대자연의 아름다움과 그 속에 살고 있는 동물의 특별한 이야기를 촬영해 미니 다큐멘터리를 완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출연진들은 지난해 11월, 아르헨티나 남쪽 끝 우수아이아로 떠나 그곳에 살고 있는 펭귄들의 특별한 이야기를 카메라에 담아냈다. 오는 4일 오후 8시55분에 KBS 2TV에서 첫 방송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