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8 12:44 (토)
하와이에서 외친 여섯 커플의 아주 특별한 ‘알로하’~

하와이에서 외친 여섯 커플의 아주 특별한 ‘알로하’~

  • 임지훈 기자
  • 승인 2015.12.08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임지훈 기자 = 하나투어가 지난 11월 27일부터 지난 3일까지 5박 7일 동안 하와이에서 2015년 희망여행 프로젝트 ‘아주 특별한 허니문’을 성황리에 진행했다.

'아주 특별한 허니문’은 하나투어가 여행업 특성을 살려 진행하는 사회공헌사업인 희망여행 프로젝트 중 하나로 어행상품의 수익금을 적립하여 경제적, 신체적 어려움으로 생활이 힘든 부부들에게 특별한 허니문을 선사하는 사업이다.

특히 이번 희망여행은 하와이노선의 대표항공사인 ‘하와이안항공’과의 콜라보레이션 형식으로 진행, 여행업계 사회공헌의 새로운 협력모델을 제시하였다. 양사는 항공티켓과 여행노하우 등 각자 가지고 있는 자원을 잘 활용하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등 소외계층에게 여행을 통해 희망을 전하며 뜻 깊은 마음을 함께 나눴다.

월계종합사회복지관과 KBS ‘사랑의 가족’팀의 추천으로 선발된 장애 및 소외계층 총 여섯 커플은 다이아몬드헤드 전망대, 하나우마베이전망대, 폴리네시안 민속촌 등 오아후 섬 일주 관광은 물론 이웃섬인 ‘카우아이 섬’을 관광하며 하와이에서의 로맨틱한 시간을 보냈다.

한편 카이 마리나 채플에서 진행된 아주 특별한 결혼식과 혼인서약서에 서명을 하고 서로에게 마음 속 진솔한 이야기가 담긴 편지를 전달하는 등 일정 내 진행되었던 부부들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은 이들에게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안겼다.

이번 여행에 참가한 이백선(가명. 남)은 “평소 살아감에 있어서 부부간의 사랑이 얼마나 소중한지 이번 여행을 통해 깨닫게 되었다.”며, “이번 여행에서 약속한 점을 꼭 지키며 여생 동안 부인 곁을 지키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하나투어 CSR팀 이상진 팀장은 “’여행’을 통해 소외된 계층에게 ‘희망’이라는 선물을 안겨 수 있음이 감사하다.”며, “이번 여행이 앞으로의 삶에 지속적인 ‘행복’을 가져다 줄 수 있는 특별한 계기가 되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한편 하와이에서 진행된 ‘아주 특별한 허니문’의 보다 자세한 이야기는 오는 19일 오전 11시에 방영되는 KBS1 ‘사랑의 가족’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하나투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