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09:58 (금)
영국 왕실 프리미엄 니치 향수 앳킨슨, 홀리데이 시즌 맞이 ‘베스트 라인’ 선보여

영국 왕실 프리미엄 니치 향수 앳킨슨, 홀리데이 시즌 맞이 ‘베스트 라인’ 선보여

  • 조연이 기자
  • 승인 2015.12.2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조연이 기자 = 영국 왕실과 상류층의 사랑을 받으며 200년 이상의 역사를 이어온 영국 니치향수 브랜드 '앳킨슨 (ATKINSONS)’이 홀리데이 시즌을 맞이해 '앳킨슨 베스트 라인'을 선보였다.

앳 킨슨은 1799년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니치향수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프리미엄 향수 브랜드로, 최근 현대적인 감각과 영국 특유의 위트한 감성을 더한 매혹적인 제품을 연이어 출시, 영국을 대표하는 니치향수 브랜드로 자리잡았다.

앳킨슨의 향수는 영국 왕실을 비롯해 나폴레옹, 아서 웰즐리, 러시아 여황제 등이 애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앳킨슨의 이번 홀리데이 베스트 라인은 ‘24 올드 본드 스트리트’, ‘넙슈어 부케’, ‘로즈 인 원더랜드’, ’그루밍 컬렉션’으로 구성됐으며 각 성별에 맞는 기프트 제품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앳 킨슨 24 올드 본드 스트리트’는 영국 특유의 감각에 멋스러운 매력을 더한 향수로, 시원하면서도 스파이시한 향이 특징이다. 영국의 대표적인 꽃인 터키쉬 로즈 압솔뤼 향이 중심을 이루고 있으며, 싱글 몰트 위스키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된 피티드 몰트 향이 케이드 오일, 블랙 티와의 조화를 이루며 풍부한 향을 선사한다.

‘넙슈어 부케’는 빅토리아 여왕이 결혼식에서 들었던 웨딩 부케를 재해석한 로열 로맨스 향수로 릴리 오브 밸리와 바이올렛 리브스가 화이트 머스크, 샌들우드와 어우러져 이국적이면서도 로맨틱한 향을 선사한다.

또 다른 여성 향수인 ‘로즈 인 원더랜드’는 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를 모티브로 한 제품으로, 싱그러운 로즈와 블랙커런트의 달콤함이 제라늄과 조화를 이루며 신비로운 향기를 자아낸다. 이후 크리스탈 앰버 향이 지속되며 우아한 잔향을 남기는 것이 특징이다.

‘앳킨슨 쉐이빙 크림’은 식물성 원료를 바탕으로 제작된 영국 전통 쉐이빙 크림으로 풍부한 보습력의 모이스춰라이징 거품이 부드럽고 깔끔한 마무리의 쉐이빙을 도와준다.

‘애프터 쉐이브 밤’은 면도 날로 예민해진 피부를 보호하는 멀티 기능의 프로텍션 밤으로 쉐이빙 전과 후에 사용하면 부드러운 쉐이빙과 빠른 리프레쉬 효과를 느낄 수 있다.

‘앳킨슨 비어드 머스타쉬 살브’는 강력한 소프트닝과 컨디셔닝 포뮬라로 거칠고 흐트러진 수염까지 스타일리쉬하게 변형 시키는 것이 특징이며, 부드러운 텍스처의 크림이 빠르게 흡수 돼 기름지지 않는 매트한 마무리가 가능하다.

앳 킨슨의 공식 수입업체인 코익 측은 “앳킨슨 베스트 라인은 연말연시,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찾는 고객들을 위해 선보인 스페셜 라인”이라고 밝히며, “앳킨슨의 베스트 라인으로 소중한 이들에게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앳킨슨의 베스트 라인은 롯데 본점, 잠실점, 분당점과 신세계 강남점, 현대 판교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