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4 09:53 (토)
광진구, 전국 최초 ‘말하는 그늘막’ 설치...코로나19 예방 수칙 전한다

광진구, 전국 최초 ‘말하는 그늘막’ 설치...코로나19 예방 수칙 전한다

  • 김종덕 기자
  • 승인 2020.05.29 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김종덕 기자 = 광진구가 전국 최초로 그늘막에서 안내 방송이 송출되는 ‘말하는 그늘막’을 설치해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적극 홍보에 나선다.

‘말하는 그늘막’은 기존에 설치된 파라솔형 그늘막 내부에 음향 장치인 조명스피커를 설치한 것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생활 방역수칙, 그늘막 이용 간 거리두기, 유사 유흥시설 이용 시 유의사항 등을 조명스피커를 통해 안내 방송한다.

그늘막에 설치된 조명스피커는 안내 방송 송출뿐만 아니라 야간에는 LED 조명이 켜져 야간 운전자의 시야 확보를 돕고 보안등의 역할까지 할 수 있다.

그늘막 파라솔 외부에는 태양열판을 설치해 태양열을 통한 친환경 방식으로 전력을 공급해 운영한다.

구는 유동인구가 많은 건대입구역사거리, 동서울터미널 앞, 아차산역사거리, 어린이대공원역사거리, 자양사거리 총 6개소에 ‘말하는 그늘막’을 설치해 시범 운영한다.

코로나19 사태 소강 시에는 ‘말하는 그늘막’을 통해 주민의 생활과 직결되는 생활정보를 안내하거나 음악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